ESG트렌드

ESG는 “환경 (Environmental)”, “사회 (Social)”, 그리고 “지배구조 (Governance)”의 약자로, 기업이나 투자자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지속 가능성을 평가하는 데 사용하는 요소를 가리킵니다.

이러한 ESG 요소들은 기업의 장기적인 성과와 위험 관리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요한 측면들을 나타내며, 기업의 사회적, 환경적 책임을 강조하며 지속 가능한 경영 방식을 촉진하고자 하는 전반적인 추세를 반영합니다.

“환경·사회·지배구조를 뜻하는 ‘ESG’가 유행처럼 지나가는 것이 아니냐는 얘기도 있지만, 이제부터가 시작입니다. 세계적으로 볼 때 ESG가 제도화되기 시작했고, 법과 규정으로 등장하기 시작했습니다. 지금부터가 실전이라는 의미입니다. 우리 기업도 ‘ESG 흉내’만 내서는 더 이상 생존하기 힘든 세상이 펼쳐지는 겁니다.”
이민호 법무법인 율촌 ESG연구소장은 “앞으로도 ESG가 중요한가”라는 질문에 대해 이렇게 답했다. 그 예로 EU에서는 ESG라는 비재무지표를 의무적으로 공시하도록 하는 제도를 곧 도입할 예정이다. 유럽의 탄소가격(1t당 10만원)보다 더 싼 탄소가격으로 제품을 생산할 경우 그 차액만큼 ‘탄소관세’를 매기겠다는 ‘CBAM(탄소국경조정제도)’은 법안도 통과됐다. 국내도 ESG에 관한 정책 틀과 기구가 만들어졌다. 이 소장은 “ESG가 제도화가 된다는 것은 기업에 명확한 신호를 준다”며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당장 대응책을 마련하고, 실행 단계에 들어가야 한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자료출처: 조선일보 조현희 기자)

  1. 기후 변화 대응: 기후 변화와 관련된 문제들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기업들은 탄소 배출을 줄이고 환경 친화적인 에너지 소스로의 전환 등을 통해 기후 영향을 관리하려는 경향이 강조됩니다.
  2. 다양성과 포용: 기업은 다양성과 포용을 증진하고 사회적으로 공정한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는 인식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배경과 관점을 존중하며, 인종, 성별, 성적 지향, 장애 여부 등에 대한 평등한 대우를 촉진하는 것이 중요시되고 있습니다.
  3. 인권과 노동 관계: 기업은 공정한 노동 조건을 유지하고 인권을 존중해야 한다는 압력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공급망 내에서의 노동 조건, 노동자 권리, 노동자들의 안전과 보건 등이 주목 받는 주제입니다.
  4. 데이터 보안 및 사생활: 디지털 시대에서 개인정보와 데이터 보안은 중요한 이슈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기업들은 개인정보 보호와 데이터 처리에 대한 적절한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5. 기업 지배구조 및 투명성: 기업의 경영 방식과 의사 결정 과정의 투명성이 강조되며, 주주들의 권리와 기업의 이해관계자들과의 상호 작용이 중요시되고 있습니다.
  6. 서스테너 블록체인 및 그린 금융: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지속 가능한 금융 및 환경 관련 프로젝트가 등장하고 있습니다. 블록체인을 통해 에너지 거래, 탄소 배출 추적 등이 가능해지는 등의 시도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7. 환경, 사회, 지배구조 보고서: 기업들은 자사의 ESG 관련 정보를 정기적으로 보고하는 것이 요구되며, 투자자들과 이해관계자들은 이러한 보고서를 통해 기업의 ESG 성과를 평가합니다.

휴맥스IT의 컴플라이로(CompliLaw)는 글로벌 Frameworks와 Standards 데이터를 바탕으로,
ESG경영을 위한 컴플라이언스 관리 최적화와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작성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ESG, 지속가능경영, 중대재해관리 솔루션 CompliLaw 문의하기

Scroll to Top